TÜV SÜD Korea, 도로교통공단과 자율주행 교통안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TÜV SÜD Korea(티유브이 슈드 코리아)와 도로교통공단은 지난 27일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에서 「교통안전을 위한 자율주행 운전능력평가 분야 업무협약식」을 가지고 도로교통법 기반으로 한 자율주행차 안전운전능력 평가 도입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티유브이 슈드 코리아 서정욱 대표이사, 도로교통공단 김인석 교통과학연구원장 외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자율주행차를 포함한 모든 도로를 이용하는 주체들은 UN(국제연합)의 도로교통에 관한 국제협약에 따라 교통규칙을 준수해야 한다. 국제협약 당사국인 우리나라 또한 도로교통법을 통해 이를 준수하고 있다. 도로교통법 기반 자율주행 운전능력 평가는 이러한 도로교통법에 따라 자율주행차가 도로를 운행하기 위한 적정수준의 안전운전능력을 보유하고 있는지 평가하는 것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도로교통공단과 티유브이슈드는 자율주행 운전능력 인증, 평가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하게 된다.

서정욱 TÜV SÜD Korea 대표이사는 "안전을 핵심 가치로 하는 티유브이 슈드가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도로교통안전을 지원하고 연구하는 도로교통공단과 업무협약을 맺게 되어 매우 뜻깊다”며, “티유브이 슈드는 독일의 기술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자율주행 기술의 안전한 도입을 위해 앞으로도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 이주민 이사장은 “앞으로 국민들의 일상생활에서 자율주행차를 안심하고 이용하기 위해서는 사람의 운전면허와 같이 자율주행차도 도로운행을 위해서는 철저한 운전능력평가를 통해 국민들로부터 충분히 신뢰를 받아야 한다”며, “도로교통법 기반 자율주행 운전능력 평가체계 개발을 위해 티유브이 슈드와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Press-Contact: 안선영 팀장

다음

Site Selector